방자경, 윤상은 종북이라는 주장과 다름없다.

Author : 진검승부 / Date : 2018.03.20 16:46 / Category : 명랑한정치이야기

방자경이라는 보수단체의 대표가 윤상을 종북에 빗대어 발언을 하였습니다.

윤상의 평양 공연에 대해서 방자경 나라사랑바른학부모실천모임 대표가 은근히 종북몰이를 하는 모양새가 되어 오해를 받고 있습니다.

한국 대중예술의 역사적인 평양공연을 방자경씨는 즉각 취소되어야 한다고 주장을 하고 있네요.

방자경과 윤상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진걸까요? 

방자경, 윤상과 윤씨를 모두 싸잡어 비난하다.

방씨는 지난 18일 남북실무접촉 남쪽의 수석대표로 윤상씨.....김일성 찬양가인 임을 위한 행진곡을 작곡한 윤이상, 5.18 광주폭동 핵심으로 보상금을 받고 월북을 한 대동고 출신의 윤기권....김일성이 북한에서 만든 5.18 영화의 주인공 윤상원 이들 중 누구와 가까운 집안입니까......하면서 윤상에 대한 종북몰이에 나섰었습니다.

이에 작곡가 김형석씨가 윤상의 본명은 이윤상이라고 일침을 놓았죠. 

방자경, SNS에 해명하다.

자신의 윤상씨에 대해서 종북몰이를 했다는 비난을 받은 방자경씨는 다시 SNS에 해명을 하고 나섰습니다.

아침 일찍부터 여러사람들이 자신에게 전화를 해서 자신이 윤상씨를 종북으로 글 쓴 사람처럼 허위기사들로 도배된 사실을 알려줬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그녀는 윤상 노래를 개인적으로 좋아하기에 윤상씨가 세계 유일의 독재국가인 주적 북한에 들어가서 공산당들 앞에서 공연을 한다는 것은 한국의 사랑을 먹고 살아온 가수가 취할 태도가 아니라고 본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그녀는 윤상씨에게 대한민국이 조국이라면 북한 공연 자체를 취소하기 바란다고 밝히면서.....윤상씨에 대한 종북몰이 표현은 허위보도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방자경, 도대체 어느 시대에 살고 있는가?

보수 인사들은 왜 북한과 우리와의 교류에 그렇게 거품을 물고 반대를 하는 걸까요?

조만간 남북정상회담, 북미 정상회담이 열리고 남북, 북미 화해무드의 평화공존의 시대가 도래할 것이 분명한 작금의 상황에서 북을 주적이라며 상대를 하지 말아야 한다는 방자경씨의 주장을 받아들이기 어렵습니다.

이제 곧, 개성공단도 재개될 것이고, 금강상 관광도 다시 시작될 것이며, 남북간의 민간교류도 활발하게 이루어질 것 같은 훈훈한 분위기의 남과 북입니다,.

평창올림픽에서 남과 북은 하나임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고, 우리측 인사들의 방북은 남과북의 새로운 장을 여는 시발점이 되었습니다.

방자경씨는 세상의 흐름을 역행하는 주장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방자경, 윤상의 공연을 지켜보라.

한국의 공연단은 북한에서 성공적으로 공연을 마치고 돌아올 것으로 기대대고 있습니다.

윤상씨가 가진 역량을 온국민이 믿어 의심치 않을 듯 싶습니다.

대중가수로서 최초로 우리나라 수석대표가 된 윤상씨.

방자경과 같은 사람들이 얼마나 많을지 모르겠지만, 지금의 남과 북의 해빙무드를 반대하거나 걱정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북한의 예술단이 한국에서 보여준 역량 이상의 최고의 무대를 만들고 돌아왔으면 좋겠습니다.

Tags : , , , ,

Trackbacks 0 / Comments 0

Blog Information

진검승부

믿음은 열매를 맺는다. patdaewon@naver.com

Copyright © 진검승부의 중용[中庸]이야기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CMSFactory.NET

티스토리 툴바